고지혈증약 복용했다가…어질어질 빈혈위험 높아져 > PRcenter | 렉스소프트
PR Center
렉스소프트의 새소식들을 만나보세요.
뉴스룸
고지혈증약 복용했다가…어질어질 빈혈위험 높아져
작성자 : 최고관리자
등록일 : 23-12-13 14:08
조회 : 401회
fa3c8d397edd61d66ae6f8bb1cb68a8b_1702445768_8989.png
 
[코메드닷컴 김영섭기자] 이상지질혈증(고지혈증) 환자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떨어뜨리기 위해 사용하는 스타틴을 복용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는 사람에 비해 철결핍성빈혈을 일으킬 위험이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.

서울대 보건대학원과 단국대 공동 연구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(NHIS)의 약 100만명 코호트(동일집단)의 공공 데이터를 이용해 2002~2015년 스타틴을 복용하는 환자 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.

최근 10년 동안 국내에서 고콜레스테롤혈증, 고중성지방혈증 등 이상지질혈증으로 진단받는 성인의 수는 크게 늘고 있다. 20세 이상의 고콜레스테롤혈증 유병률은 2008년 9.2%에서 2018년 18.0%로 높아졌고, 치료제인 스타틴 복용자도 대폭 늘어났다. 스타인 복용에 따른 다양한 부작용의 우려도 높아졌다.

연구팀은 스타틴 복용 시기를 현재(처방 종료일로부터 3개월 이내), 최근(처방 종료일로부터 12개월 이내), 과거(처방 종료일로부터 12개월 초과) 등 노출 기간으로 분류해 분석했다.

연구 결과에 따르면 스타틴을 복용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철결핍성빈혈에 걸릴 위험이 약 5배(노출 기간에 따라 4.84배, 5.01배, 5.04배)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 각종 요인을 감안한 경우에도 약 2.38배 더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. 이 연구에는 서울대 보건대학원 원성호 교수(보건학), 단국대 대학원 이상헌 교수(생명융합공학과) 등이 참여했다.

단국대 이상헌 교수는 “두 가지 연구 디자인을 통해 제2형당뇨병이 가장 높은 위험도를 보여줬는데, 이는 종전 연구 결과로 잘 알려진 사실이다. 이번 연구는 스타틴과 철결핍성빈혈의 인과성을 관찰한 최초의 연구”라고 말했다. 그는 “스타틴과 인과성이 높은 부작용을 찾기 위해 환자 대조군과 자기-대조 환자군 등 두 가지 연구 디자인을 적용해 연구의 정확성을 높였다”고 덧붙였다.

이상지질혈증은 국내 사망의 주요 원인인 허혈심장병, 허혈뇌졸중(뇌경색) 등을 일으킨다. 고지혈증 환자의 약 90%는 스타틴을 복용한다. 이 약은 각종 사망 원인을 막아주는 데 큰 효과를 낸다. 환자는 반드시 의사의 처방에 따라 스타틴을 복용해야 한다. 담당 의사의 도움으로 혹시 있을지도 모를 부작용도 면밀히 모니터링할 수 있다.

이 연구 결과(Possible link between statin and iron deficiency anemia: A South Korean nationwide population-based cohort study)는 국제학술지 ≪사이언스 어드밴시스(Science Advances)≫에 실렸다.

김영섭기자(edwdkim@kormedi.com)

관련기사 : https://kormedi.com/1632813/%ea%b3%a0%ec%a7%80%ed%98%88%ec%a6%9d%ec%95%bd-%ec%b2%a0%eb%b6%84%ea%b2%b0%ed%95%8d%ec%84%b1%eb%b9%88%ed%98%88-%ec%9c%84%ed%97%98-%ec%95%bd-5%eb%b0%b0-%ec%91%a5/

상호 : 렉스소프트(주) / 대표전화 : 070-5001-3939 
주소 : 서울특별시 관악구 관악로 1 서울대학교 연구공원 222호(본사), 223호 (기업부설연구소)
사업자등록번호 : 494-81-01071 / 통신판매업 신고 : 제2019-서울관악-0006호
렉스소프트 Rexsoft, Co.Ltd.. All Rights Reserved. 본 업체는 모든 광고전화와 팩스광고 수신을 절대사절합니다.